보도 자료

[국정브리핑] 간기능 개선 천연물질 발견

2015.12.30 13:58

hnkbio

조회 수501

간기능 개선 천연물질 발견
기존 ‘실리마린’보다 효능 25%이상 뛰어나..

한국생명공학연구원 권두한 박사팀은 서만철 산업기술대학교 교수팀과 공동으로 국내외 각종 자생식물로부터 얻은 추출물을 연구한 결과, 고산지대에서 자생하는 냉대성 식물인 ‘댕댕이 나무’ 열매가 간기능 활성화 및 세포 재생에 뛰어난 효능이 있는 것을 발견했다.

‘KPU-1’이라고 명명된 이 천연물질은 간세포주 성장 측정과 실제 동물실험을 통한 세포 독성실험에서 독성과 부작용이 전혀 나타나지 않았고 성장회복능력 실험에서도 간 조직의 기능을 회복시키는 물질로 작용하는 것으로 규명됐다.

연구팀에 따르면 동물을 이용한 간세포 회복실험 결과 약 89%에 이르는 세포회복효과가 나타났다.

권두한 박사는 “기존의 실리마린 제제는 경구 투여 시 체내 흡수율이 낮은 단점을 가지고 있으나, KPU-1은 100%흡수돼 생체 이용율을 극대화한다”고 말했다.

취재 : goodi@kribb.re.kr (042-860-4739) | 등록일 : 2005.07.21